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렛츠런 소식

홈페이지 > 재단소식 > 렛츠런 소식
보도자료 게시판 상세글보기
제목 [중도일보] 아름다운청소년들, 영광군 최초 청소년 창업가게 개소
등록일 2018-04-07 조회수 37

청소년창업가게 테이프 컷팅

 
사단법인 아름다운청소년들이 지난달 30일 오전 전남 영광군 영광읍 도동리 영광성당 인근 당산나무 앞 상가에서 영광군 최초의 청소년 창업가게 'CULTIVATE STORE'의 개소식을 열었다.<사진>

이번 청소년 창업 가게 사업은 많은 농어촌 지자체들의 가장 큰 고민인 인구 감소에 대한 대안을 마련하기 위한 기획사업으로 한국 마사회의 사회공헌 재단인 렛츠런 재단의 농어촌 청소년 지원사업을 통해 창업 교육, 기업가 캠프, 창업 인턴쉽, 창업가계 사업 계획서 등 다양한 성장 단계를 지원해 6개월간 창업을 준비하는 사업을 추진했다.

농어촌의 인구 감소 비율을 보면, 아동과 청소년, 청년인구의 지속적인 감소와 귀농, 귀촌등 50대 이상 인구의 유입, 정착인구의 노령화로 인구분표가 점점 역 삼각형 모형으로 변하고 있다.

이와 관련 청년과 그 자녀들이 살 수 있는 대안을 마련해야 인구 감소의 속도를 줄이고 인구 유지와 증가를 위한 안정적인 인구 정책이 필요하다.

영광군청소년 1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청소년이 고향을 떠나는 이유는 첫 번째는 일자리였으며, 두 번째가 대학교육, 세 번째가 문화적 욕구 때문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따라 대학교육 등 즉시적 대응이 불가능한 분야에 대해서는 시범사업을 추진하기 어려우나 일자리나 문화적 충족을 위한 모델을 통해 청소년이 청년이 되어 고향에 살 수 있는 방법을 제시했다.

이번 청소년 창업 가게는 사진과 영상 제작 스튜디오와 VR체험실을 갖춘 복합 미디어 스토어를 구현하여 지역의 많은 청소년들에게 기대를 받고 있다.
 
청소년 창업 가게 개소식 사진
 
또한 이번 청소년 창업 가게는 올해 영광공업고등학교를 졸업한 20세의 김정백 청년과 영광군지원센터 꿈드림 출신인 19세 안유림 청년이 앞장서 추진하고 있어 지역 청소년들에게 청소년도 할수 있다는 모델이 돼 주고 싶다는 포부를 말했다.

이번 청소년 창업 가게의 또 하나의 큰 의미는 지역사회가 청소년의 창업을 위해 돕기 위한 자원과 함께 진행됐다는 것이다.

영광군에서 건설업을 운영하는 중앙건설 김동규 대표는 리모델링을 지원, 새움터교육협동조합 강사이신 김근아 선생님께서는 상가의 임대 지원, 이유나 학부모님께서는 가구 등 집기 지원, 영광군의 영광곳간에서 복지대상자 지원자금 등 지역사회의 도움과 관심으로 준비돼 더 의미가 있다.

앞으로도 사단법인 아름다운청소년들 영광지부(이사장 강정원)는 영광군에 청소년이 청년이 되어 살 수 있는 농어촌 인구정책 선도 모델 구축 위해 앞장서며, 지역의 청소년 사업이 단순한 경험을 제공하는 기초적은 수준을 넘어서 청소년의 삶과 함께 동참하며, 더 나은 청소년 인권 향상과 사회참여를 지원하는 전문기관이 되기 위한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영광=이승주 기자 13141910@
 
첨부파일 컬티베이트사진2.jpg (160,688 Byte)

버튼영역

자주쓰는 메뉴 바로가기

사업공고 오시는길 공모&이벤트 재단자료실